'앞뒤 디자인 변경'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09.04 르노삼성, 뉴 SM7 Nova 출시, 앞뒤 디자인 변경
2014.09.04 17:26
 


 







르노삼성자동차는 풍부한 볼륨감과 수려한 실루엣이 돋보이는 신규 디자인과 첨단 인포테인먼트 사양인 스마트 미러링 시스템을 갖춘 New SM 7 Nova를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New SM7 Nova의 ‘Nova’는 “신성(新星)”이라는 의미의 라틴어로 ‘새롭게 떠오르는 유러피안 프리미엄 세단’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New SM7 Nova는 르노삼성자동차 고유의 최고 품질과 가치를 계승하고 르노-닛산 얼라이언스의 우수한 기술을 바탕으로 제작된 르노삼성자동차의 플래그 십 모델이다.

 

르노삼성자동차 프랑수아 프로보 사장은 “르노삼성은 연초 발표한 2016년 내수 3위, 품질 1위, 르노 닛산 얼라인언스내의 최고효율 달성 등 3가지의 비전을 달성 하기 위해 전 임직원이 힘을 모아 숨가쁘게 달려오고 있다”며, “이제 New SM7 Nova가 그 결실을 보여주는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제품에 대한 자신감을 나타냈다.

 

QM3부터 시작한 신규 디자인 아이덴티티가 적용된 New SM7 Nova는 ▲ 듀얼 캐릭터 라인을 적용한 후드 및 전면 범퍼 디자인, 라디에이터 그릴 등의 변경을 통하여 수려한 실루엣에 불륨감을 더한 세련된 프론트 룩을 구현하여 수준 높은 디자인 완성도를 갖추게 되었다. ▲ 고급스러운 디자인으로 낮에도 New SM7 Nova 의 존재감을 나타내주고 안전성까지 겸비한 LED 주간 주행등을 적용하였으며, ▲ ‘펄 그레이’ 신규 컬러를 적용과 함께 ▲ 정교한 디자인의 18” 프레스티지 알로이 휠을 적용하여 고급스러운 옆모습을 완성시켰다.

 

New SM7 Nova는 미국의 자동차 전문 조사기관인 워즈(Ward’s)가 14년 연속 세계 10대 엔진으로 선정한 닛산의VQ(V6) 엔진을 탑재하고 있다. 해외 유수 고급 브랜드의 차량에 적용되는 V형 6기통 엔진은 한층 고급스럽고 부드러운 주행성능을 보여준다.

  

New SM7 Nova는 국내 동급에서는 유일하게 전라인업에 중후한 주행성능과 정숙한 드라이빙이 대표적 특징인 VQ(V6)엔진을 장착함으로써, 6기통 엔진에 대한 고객들의 로망을 두루 만족시켜 줄 정통 유러피안 프리미엄 준대형 세단의 면모를 갖추고 있다.

 

VQ25 V6엔진은 최대출력이 190 마력으로 4,400rpm에서 24.8kg.m 토크를 구현함으로써 상용영역에서 최적화된 파워를 제공하고, 뛰어난 연비 향상 기술과 함께 ESM(Energy Smart Management)등 에너지 최적 제어기술을 적용하여 10.2km/ℓ 의 복합연비를 갖추고 있다. VQ35 V6엔진은 최대출력 258 마력, 33.7 kg·m의 토크로 풍부한 출력과 파워를 보여주고 있으며, 9.4 km/ℓ의 복합연비를 보인다.

 

New SM7 Nova는 국내 완성차 업계에서 최초로 와이파이(Wi-Fi) 통신을 활용한 스마트 미러링 시스템을 장착, 자동차의 인포테인먼트(infotainment) 시스템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한 신기술을 선보인다. 스마트 미러링 시스템은 기존 경쟁사에서 선보인 블루투스 방식이 아닌 국내 최초로 스마트폰과 차량의 모니터를 와이파이로 연결하는 시스템이며, 안드로이드 폰에서는 차량의 모니터-스마트 폰 간 양방향 조작까지 가능한 점이 눈에 띈다.

 

스마트 미러링 시스템은 기존 블루투스 방식대비 속도나 활용도면에서 높은 성능을 보이고 있으며, 전용앱을 사용하여 고객의 스마트폰의 T-map 내비게이션을 통신사에 구분 없이 차량의 대형 화면에 그대로 구현이 가능하다. 또한 스마트폰에 있는 각종 음악, 동영상들 또한 구현할 수 있는 첨단 사양이다.

 

New SM7 Nova는 VQ25 3개트림, VQ35 2개트림으로 구성하였다. 가격은 VQ25 의 경우 3,040만원 ~ 3,490만원(기존: SM7 2,992만원~ 3,395만원), VQ35 의 경우 3,520만원~3,870만원(기존: 3,419만원~3,819 만원)으로 책정되어 사양/성능대비 합리적인 경쟁력을 갖춤으로써 부진을 접고 준대형차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 편, New SM7 Nova는 포스코와 공동개발한 마그네슘 판재 차체 부품을 New SM7 Nova의 뒷좌석 파워시트와 트렁크의 맞닿는 부분에 이번 마그네슘 판재를 최초 적용했다. 이번에 적용된 마그네슘 판재 부품은 3.6kg이던 기존 철강 소재 부품에서 2.2kg을 줄인 1.4kg의 부품으로써 무려 61%의 경량화를 달성하게 되었다. 이는 자동차에 마그네슘 소재의 판재 적용 가능성을 검증한 것으로, 향후 자동차 부품 시장에서 경량소재인 마그네슘 판재의 확대 적용에 큰 변화를 가져다 줄 것으로 예상된다.


[출처 : NO.1 자동차 커뮤니티 오토스파이넷(www.autospy.net)  ​]

 
 
Posted by 대학교닷컴 대학교닷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