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9.06 11:07
 


 


람보르기니가 창업자 페루치오 람보르기니 탄생 100주년을 기념해 특별판을 완성했다. 지난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센테나리오 쿠페를 선보인데 이어 지난 주 몬터레이 카 위크에서 로드스터를 공개했다. 

기본 디자인은 쿠페와 마찬가지로 공격적이다. 범퍼엔 다운포스 강화를 위해 에어로파츠를 붙였고 사이드 스커트와 리어 디퓨저도 과감하게 붙였다.

미드십 형태로 얹은 엔진은 V12 6.5리터 자연흡기로 최고출력 770마력, 최대토크 70.4kgm를 자랑한다. 마력당 무게비율은 2.04kg/hp. 강력한 엔진 출력과 가벼운 차체로 뛰어난 성능을 낸다. 0-100km/h 가속시간은 2.9초로 쿠페보다 단 0.1초 늦고 최고속은 350km/h까지 낼 수 있다.

람보르기니는 센테나리오 쿠페와 로드스터를 각각 20대씩 양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미 구매자는 확정된 상태다.



- NO.1 자동차 커뮤니티 오토스파이넷( www.autospy.net ) - 

 
 
Posted by 대학교닷컴 대학교닷컴
2016.09.06 10:47
 


 


메르세데스의 고성능 디비전 AMG가 9월 1일, GLC 43 4매틱 쿠페(AMG GLC 43 4MATIC Coupe)를 발표했다. GLC 쿠페의 고성능 버전으로 BMW X4 M40i의 강력한 라이벌이다.  

여느 43 시리즈처럼 V6 3.0리터 트윈 터보 엔진을 장착해 최고출력 367마력을 내며 최대토크는 520Nm까지 뿜는다. 이는 라이벌 X4 M40i(360마력)보다 근소하게 앞선 수치다. 여기에 변속 타이밍을 개선한 9단 자동변속기와 AMG 퍼포먼스의 AWD(4매틱) 구동계를 접목했다. 4.9초면 시속 100km에 도달하고 최고속은 250km/h에서 제한된다.  

엔진 튠업에 맞춰 섀시도 조율했다. 에어 보디 컨트롤과 능동형 댐퍼 컨트롤, 차속 감응형 스포츠 스티어링 시스템을 조합했고 앞쪽에 4피스톤 캘리퍼와 360mm 대형 디스크 로터로 구성된 스포츠 브레이크 시스템을 도입해 제동력을 강화했다. 온로드 주행성을 초점을 맞췄지만 접근각 19.8도, 이탈각 20.8도로 오프로드에서도 나름 의미있는 성능을 보여준다.  

19인치 휠과 타이어를 기본으로 장착했고 옵션으로 21인치 휠과 타이어를 제공하며 다이아몬드 그릴, 블랙 하이그로시, 크롬, 4테일 파이프, 알루미늄 트림, 스포츠 스티어링 휠과 시트 등을 기본 혹은 옵션으로 마련했다. 

메르세데스-AMG는 GLC 43 쿠페를 9월에 열리는 2016 파리 모터쇼에 정식으로 소개할 예정이며 유럽에선 12월, 그외 지역에선 내년 상반기부터 판매할 계획이다. 


- NO.1 자동차 커뮤니티 오토스파이넷( www.autospy.net ) - 

 
 
Posted by 대학교닷컴 대학교닷컴

티스토리 툴바